에드센스 와이드 위젯


[성북/성신여대] 차돌짬뽕만 맛있는게 아니다! 공푸(재방문) 삶은 먹는 즐거움




후후,
늘 실패가 함께하는 돼지입니다 ㅜ.ㅜ

좀 일찍출발했기에 신진원을 일단 달려봅니다!

어? 간판이?..ㅠㅠ

불이 켜져있어서 들어가봤지만... 실풰..........
꼭 먹고말겠어 신진원 간짜장 -.-;;

아무튼 실패했으니 다른곳가야쥬?...

지난번에는 실패하고 성북동 옛날중국집을 다녀왔었으나
..... 그 이야기는 다음 포스팅에서 하기로하구요..ㅜㅜ

암튼 딱히 생각나는게 없어서 공푸로 달려봅니다.

지난번과 다르게 오늘은 사람이 많네요.

지난번에 차돌박이짬뽕과 차돌박이짬뽕밥을 먹어봤으니,
오늘은 뭔가 도전을 하고싶은 마음이였어요.

그래서 고른것이 저는 중화비빔밥을 선택했고,
함께 오신 형님은 잡채밥을 선택했습니다.
그리고 거기에 추가로 미니탕수육까지!

중화비빔밥입니다.
불향이 상당히 나는데요.
기름을 태운 불향은 아니고 불향소스를 넣어서 나오는 향입니다.

맛은 또 먹어도 괜찮을 정도로 나쁘지 않았어요.

잡채밥도 중화비빔밥처럼 불향소스가 들어가서 불향이 납니다.
인위적인 불향이지만 그래도 식감을 돋게하는 좋은 선택이였습니다.

하지만 둘다 밥이 약간 아쉬웠구요.
다들 짬뽕을 드셔서 그런지 취사된지 좀 된 밥이더라구요.
(당일날 한 밥은 맞습니다만.. 맛있는 상태는 아니였어요ㅎㅎ)

죠~~~~기~ 보이는게 미니 탕수육이구요.
탕수육은 구지 안시켜먹어도 될 메뉴중 하나구요.

짬뽕국물은 차돌박이짬뽕에 들어가는 것과
베이스는 같을것같지만 차돌박이짬뽕처럼 맛은 없어요.

두번의 방문으로 내린 결론은
공푸의 차돌박이짬뽕 및 짬뽕밥은 맛있다.
중화비빔밥 및 잡채밥도 괜찮다.
단, 탕수육은 별로다.

지난번 서비스로 나온 군만두처럼 튀김은 괜찮으나,
속의 내용물이 별로인건 군만두와 매한가지더라구요.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720
188
22477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