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드센스 와이드 위젯


[경기도/파주시] 한그릇의 행복, 국물없는우동 삶은 먹는 즐거움





중식을 연타로 2끼를 먹고나니..
꽤나 빡신 하루였습니다.

그래도 저녁은 먹어야하기에 한곳을 더 찾아보게되는데요.
일산으로 넘어가야하기에 근처를 찾아보게됩니다.

열심히 검색 또 검색을 한 결과!
데이트 코스로 유명한 파주 프로방스쪽으로 향하게되었습니다.

입구부터 패기가 느껴지는군요.

제면실이 따로 있습니다.
맛있는 우동집이라면 역쉬 자가제면은 기본이겠죠?

메뉴판입니다.
우동 메뉴는 3가지이지만
곁들여지는 튀김만 다르구요.

베이스는 같습니다.
가게를 운영하는 입장에서 베이스가 같고,
올려지는 튀김만 다르다면 맛의 유지나 서비스가 나가는 타임이나
여러므로 장점이 많겠죠?ㅎㅎㅎ

파티 인원도 마침 3명이여서
고민없이 각각 하나씩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국물없는 우동집이지만
따로 나오는 국물은 있습니다!

맛은 오묘합니다.
가볍지도 그렇다고 깊이감이 확 느껴지는 그런 느낌도아니고
음.. 애매한데 나쁘진않아요!

얼마전 집근처에 자가제면하는 우동집을 다녀왔을때도 그랬지만
여기도 면 삶는 시간이 제법 걸립니다.

최소 20분정도는 기다려야해요.
물론 피크타임에는 계속 삶으실꺼니까 좀 더 빠르겠쬬?ㅎㅎ

아무튼 수다와 함께 기다리다보니 어느덧 나옵니다!

오뎅 붓카케!

새우 붓카케!

그리고 제가 주문한 떡 붓카케가 나옵니다.

반숙 계란튀김을 터뜨리고,
깨를 뿌려먹으라하는데요.

깨를 넣으면 깨의 향이 모든걸 잡아먹기때문에..
그런걸 원치는 않아서 일단 계란만 터뜨려서 먹어봅니다.

면은 탱글탱글하구요.
일전에 다녀왔던 면장우동과 비슷한 면의 타입이지만
레베루는 여기가 훨씬 높네요.

맛의 완성도도 상당합니다.
벨런스가 잘 잡혀있다해야할까요?ㅎㅎ

약간 아쉬운점은 반숙계란튀김을 터뜨리지말고
그냥 먹을껄 하는 아쉬움이 있었습니다.

그 편이 훨씬 깔끔하고 붓카케를 붓카케 답게 먹는 방법일듯하더라구요.
다음에 기회가 닿아서 또 오게된다면 반숙계란튀김은 그냥 먹고!
그 자체의 맛을 좀 더 즐겨보도록하겠습니다.

계란 노른자에 비벼진 모습이에요.
어느정도 먹다 찍어서 그런지 양이 적어보이네유..ㅋㅋ

양은 상당해서 한끼를 이녀석으로 해치워도 됩니다.

떡 붓카게에 들어간 인절이튀김인데요.
쭉쭉 늘어납니다.

이녀석의 맛 자체도 상당히 매력있어서 다음번에도 이녀석을 먹게될듯합니다.

프로방스에 맛집이 상당히 많지만
사람도 많은곳이기에 -.-;;;

언제 또 기회가 닿아 방문하게 될지 모르겠지만!
파주 프로방스에 가시게된다면 한번쯔음 꼭 들러보세요ㅎㅎ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720
188
22478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