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드센스 와이드 위젯


[성북구/보문동] 역사의 뒤안길로... 안동반점.. 삶은 먹는 즐거움






노포들이 점점 사라져가고있어요.
오늘 포스팅하는 안동반점.. 예전에 한번 다녀왔었죠?

안동반점을 가려한게 아닌데 어쩌다보니 안동반점에 가게되었습니다.
물론 1주일전이지만요 포스팅은 이제하네요.

도착했을때 시간이 대략 7시쯔음...
앞에 대기팀이 한팀있었는데 저희 오고나서 뒤로 4팀이나 .....ㄷㄷㄷㄷ

기다리면서보니, 지난번에 왔을땐 할머니만 계셨는데,
바뻐서그런지 할아버지도 계시더라구요.

왠지 웍이 제대로 돌아갈듯싶어서 메뉴를 고민하기 시작합니다.

대충 탕수육+잡채밥정도 고민하다가 제가 기다리면서 보니
간짜장이 괜찮아보여서 간짜장까지 추가했죠!

근데 주문하고 옆에보니... 벽면에 저런 안내가....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꽤나 오래 기다렸어요.
할머니 할아버지가 분주하게 준비하시지만,
아무래도 속도의 한계는 있습니다.

기다리고 기다리다 탕수육이 나왔습니다.
전분함유량이 꽤나 되구요.

상당히 달아요.
느끼함의 정점을 찍게되면 힘들어지는 ...ㅋㅋ;
그러나 너무 맛있습니다.

바로 드시는것보다 적당히 시간이 흐르고 먹으면
튀김옷도 적당한 바삭함이되어 맛이 더 좋아져요.
단! 식기전에는 다 드셔야합니다.

식고나면 느끼함이 더 올라오거든요ㅎㅎ

냠냠^^
이제는 못먹는다니....ㅠㅠ

그리고 기다리니 짜장면이 나왔습니다.
짜장면도 배달에 특화된 셋팅이더라구요.
면이 잘 안뿔도록 반죽한 면이였어요ㅎㅎ

그리고 건더기..
멀리서봤을때보다 더 맛있어보이네요.

대충 비벼도 소스맛이 확 묻어나올 질감입니다.

오, 사실 큰 기대는 안했는데
간짜장 맛있네요.

건더기도 참 충실하게 듬뿍들어갔구요!
..ㅜㅜ 그럼뭐해 이제 못먹는데...

그리고 라스트...
잡채밥이 나왔습니다.

역시나 할머니가 하실때보다
밥도 더 고슬고슬하고, 잡채면도 살아있습니다!

진짜를 맛봤으니 여한이 없...다고는 못하겠네요.
그래도 못먹어보고 끝난게아니라 진짜를 먹어봤다는거에 감사해야겠죠....

홍릉각도 교통사고로 닫은 이후로 아직까지도 오픈을 안하고있어서
사실상 못먹어보는... 앞으로 먹을 수 없는 그런 음식점이 되었어요..

노포들은 .. 미루지말고 하루라도 빠르게 다녀와야겠습니다ㅠㅠ


그리고 느끼함이 어마어마하게 누적되었기때문에
구리로 넘어와서 부테스에서 맛있는 아메리카노 한잔으로 느끼함을 눌러봅니다..ㅎㅎ





덧글

댓글 입력 영역